'피쉬 앤 그릴'에 해당되는 글 2

  1. 2011.07.16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2. 2009.08.06 쇼핑, 그리고 술 (5)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우왕 지발이가 왔당.
그래서 오랜만에 보기로 했당. 한 1년만인가?
하여튼 그래서 구시청 후스에서 만났당.













안나도 오랜만임, 하이~













지발, 기밀사항













지발이 셀카찍었어효











안나도 셀카찍었어효






 

 







나는 도촬당했어효


1차로 후스에서 옆 테이블에 앉은 고딩같은 여자애들 6명이
씬나게 게임을 하고 노시느라 너무 시끄러워서 나왔다.
어디갈지 정하지도 않고 나왔다가
거품에 가기로 했당.
애들은 거품이 처음
근데 바퀴벌레를 발견하고 좀 당황스러웠지만 거품에서 조용하게 즐겼다.













사색에 잠겨있는 지발













기밀사항













셋이서 찍었어효

Po셔터질wer 로 인해 완전 연사





 







그리고 지발이는 술에 지치고
우린 분위기에 지쳐서 T2 Lounge Bar로 3차를 갔다.
무슨 한잔씩 마시고 자리를 옮겨 ㅋㅋㅋㅋㅋ





 







안주가 마시써효 지발





 







그렇게 또 한잔씩 마시면서 이야기를 하다가
곧 혜진이가 도착하기 때문에 먼저 클럽에 들어가 있기로 했다.


볼륨에서 놀고있는데 혜진이가 곧 온대서
마중을 나갔다.
혜진이도 완전 1년만이었다
할튼 클럽에서 신나게 놀아야 하는데, 사람도 별로없고 재미도 없어해서. . . . .
적당히 놀고 집에 가려고 엘리베이터가 도착한 순간
음악이 바뀌어서
지발이가 신이 나서 다시 놀다가 노래가 후져서 결국 4차를 가기로 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구시청에서 어디갈지 고민하다가 피쉬앤그릴에 갔다.













완전 웃긴건 지발이가 민증이야기 했을때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뒷자리 남자들이랑 무한도전 노래 율동까짘ㅋㅋㅋㅋㅋㅋ
6명이서 노래방온거 완전웃겼다 ㅋㅋㅋㅋ 혜진이랑같이 ㅋㅋㅋㅋㅋ







 







처음 시킨 안주로는 훈제삼겹살 아
정말 정말 삼겹살느님

 












 

이정도로 맛있어효. . .











혜디니랑













그리고 두번째 시킨 안주는 그닥. . .
그래서 그냥 먹다가 남겨두고 왔다.


그리고 그 92년생 남자애가 500cc잔 만드는거 ㅋㅋㅋㅋ
그거만 웃기고 집에 올때는
녹초 ㅋㅋㅋㅋ 혜진이랑 둘이 택시타고 인생이야기하면서 집에도착했다 ㅋㅋ
완전 오니깐 새벽5시
어머니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 나가려고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는 훼이크
하여튼 재밌는 하루였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ㅋㅋ  (0) 2011.07.31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2011.07.24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0) 2011.07.16
실험실은 한적하다.  (1) 2011.07.11
시험기간중간에  (0) 2011.06.14
뮤뮤  (0) 2011.06.03
Trackback 0 Comment 0

쇼핑, 그리고 술


하마랑 학원끝나고 쇼핑을 갔다.
이것저것 산것도 많고, 귀걸이, 옷, 치마도사고
완전 마린룩으로 쭉쭉~ 뽑아버렸다 덜덜...
이제 그옷을 입고서 해운대에 가면 되겠지


그리고 살은 빼야겠지만
입이 심심한 관계로 삼삼치킨에 갔다.
간단하게 치킨에 맥주를 먹고 있었는데







파란솜삼탕님한테 문자가와서
맛잇는걸 사달라고 졸랐더니 파란솜삼탕님과 하마와 나 셋이서 조대후문에서 만났다
야생멧돼지에 가서 막창을 먹을 생각이었지만,
야생멧돼지 주인아저씨가 휴가를 떠나셔서 결국 피쉬 앤 그릴로 갔다.







세진냥도 부르고싶어서 세진냥도 불렀는데
세진냥은 엄마한테 혼나는중에 전화를 유유히 받고서 우리한테 온거라
오래는 못있다가 파란솜삼탕님께 학생증, 4G USB 를 건네주고서
우리가 건네준 소주 2잔을 아주 순식간에 훌쩍 마시고 아빠차를 타고 집에가버렸다.
그리고우리는 이야기를 하다가 집에왔다.
하마는 세진냥이 마음에 든 눈치다 ㅋㅋㅋㅋ
솔직히 재밌는 캐릭터리긴 하지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가인지 뭔지  (7) 2009.08.09
받덛님과 쇼핑 DEW의 생일  (4) 2009.08.06
쇼핑, 그리고 술  (5) 2009.08.06
DEW와 함께  (1) 2009.08.03
경지니와함께하는 서울구경  (4) 2009.07.24
시계  (0) 2009.07.20
Trackback 0 Comment 5
  1. 파란솜삼탕 2009.08.07 00:5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아......................다음엔막창으루

  2. 난이쁜이 2009.08.09 21:21 address edit & delete reply

    ㅋㅋㅋㅋㅋㅋㅋ허져우끼네

    • 기밀사항 2009.08.09 21:27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니가 누군줄 알았어 넌 이쁜이가 아니고 하마지?

  3. 난이쁜이 2009.08.09 21:2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아니다

    • 기밀사항 2009.08.09 23:22 신고 address edit & delete

      웃기시네 아니면 나별스 둘중하나제
      받덛은 컴터안한디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