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 그리고 술


하마랑 학원끝나고 쇼핑을 갔다.
이것저것 산것도 많고, 귀걸이, 옷, 치마도사고
완전 마린룩으로 쭉쭉~ 뽑아버렸다 덜덜...
이제 그옷을 입고서 해운대에 가면 되겠지


그리고 살은 빼야겠지만
입이 심심한 관계로 삼삼치킨에 갔다.
간단하게 치킨에 맥주를 먹고 있었는데







파란솜삼탕님한테 문자가와서
맛잇는걸 사달라고 졸랐더니 파란솜삼탕님과 하마와 나 셋이서 조대후문에서 만났다
야생멧돼지에 가서 막창을 먹을 생각이었지만,
야생멧돼지 주인아저씨가 휴가를 떠나셔서 결국 피쉬 앤 그릴로 갔다.







세진냥도 부르고싶어서 세진냥도 불렀는데
세진냥은 엄마한테 혼나는중에 전화를 유유히 받고서 우리한테 온거라
오래는 못있다가 파란솜삼탕님께 학생증, 4G USB 를 건네주고서
우리가 건네준 소주 2잔을 아주 순식간에 훌쩍 마시고 아빠차를 타고 집에가버렸다.
그리고우리는 이야기를 하다가 집에왔다.
하마는 세진냥이 마음에 든 눈치다 ㅋㅋㅋㅋ
솔직히 재밌는 캐릭터리긴 하지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가인지 뭔지  (7) 2009.08.09
받덛님과 쇼핑 DEW의 생일  (4) 2009.08.06
쇼핑, 그리고 술  (5) 2009.08.06
DEW와 함께  (1) 2009.08.03
경지니와함께하는 서울구경  (4) 2009.07.24
시계  (0) 2009.07.20
Trackback 0 Comment 5
  1. 파란솜삼탕 2009.08.07 00:5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아......................다음엔막창으루

  2. 난이쁜이 2009.08.09 21:21 address edit & delete reply

    ㅋㅋㅋㅋㅋㅋㅋ허져우끼네

    • 기밀사항 2009.08.09 21:27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니가 누군줄 알았어 넌 이쁜이가 아니고 하마지?

  3. 난이쁜이 2009.08.09 21:2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아니다

    • 기밀사항 2009.08.09 23:22 신고 address edit & delete

      웃기시네 아니면 나별스 둘중하나제
      받덛은 컴터안한디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