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


오늘은 어린이날
근데 난 이제 성인


어제 1시쯤에 잤더니
방금 일어났다.
그리고 배가 고픈데 뭘 먹어야 할지 모르겠다
몸무게를 재어봤더니
다시 1킬로가 쪄 있었다.
그래서 배는 고픈데 밥은 먹기 싫어 졌다.
뭘 먹을지 고민을 해봐야겠다.


어린이날인데 할일이 없으니깐
운동이나 해야겠다.
요즘 운동을 좀 했더니 배도 좀 땡기고 허리도 좀 땡긴다.
좋은 조짐이라고 생각해야겠다.
잠이나 더잘까. . . .
뭐하지 어린이날인데. . .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잇  (0) 2010.05.10
제목을 입력해 주세요.  (0) 2010.05.09
어린이날  (0) 2010.05.05
love ssu였던 잇쩡......2  (0) 2010.05.02
love ssu였던 잇쩡......  (0) 2010.05.02
만두가 두개  (0) 2010.04.29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