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우리엄마는 말씀하셨다.
젊은나이에 무슨 고민이 그렇게 많냐고
그런것 같다.
난항상 고민하고 고민하다보면 시간이 지체되고
지체되다보면 기회는 사라진 후였다.


그러니깐
난왜 이제 스무살인데 고민이 이렇게 많지
근데 스무살이니깐 고민이 많은가보다.


얼른 고민이 해결됐으면 좋겠다.
이것저것
근데 이건 행복한 고민같다.

'그냥 그런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2010.04.30
날씨  (1) 2010.04.28
고민  (0) 2010.04.24
간디 삼촌은 근디?  (4) 2010.04.22
지긋지긋한 목감기를 호소하는 중입니다  (0) 2010.04.21
곰오디오 가사  (2) 2010.04.18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