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에 해당되는 글 1

  1. 2017.09.21 어릴적

어릴적

어릴적 여닫이 문 사이를 원숭이처럼 오르다가 떨어졌다.

직사각형 사이에서 양쪽으로 발을 딛어 천장까지 오르다가 중심을 잃었다.

아마 기절 했던 것 같다.

눈을 떠보니 병원.

그리고 엄마에게 와우 풍선껌이 먹고싶다해서. 풍선껌을 먹었다.

내 기억으로는 최초로 타본 휠체어였고..

희미한 기억이지만 휠체어를 탄것이 슬프면서도 신났었다.

아직도 그 와우 풍선껌. 노란색 맛이 어렴풋이 나는 듯 하다.


'그냥 그런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릴적  (0) 2017.09.21
빠름  (1) 2016.03.22
남을 신경 쓰고 살게 되면  (0) 2016.03.08
아재개그.  (0) 2016.02.23
분명 간헐적이라고 적었지만.  (2) 2016.01.29
간헐적으로 업데이트가 되는 기밀사항 블로그.  (0) 2016.01.26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