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밀사항'에 해당되는 글 59

  1. 2012.03.02 근 황
  2. 2012.02.26 근황 공개 (1)
  3. 2011.11.22 FISH EYE2 (2)
  4. 2011.09.25 아름다운가게 봉사, 금요일
  5. 2011.07.24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6. 2011.07.16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7. 2011.05.29 상구의 휴가 2 (With 상구, 냄새, 팔큰이)
  8. 2011.05.27 상구의 휴가 (With 냄새)
  9. 2011.04.28 강 시누긔와 함께한 쿤스트할레 BYO Party (2)
  10. 2011.04.09 일산 킨텍스 모터쇼 (3)

근 황








2월 26일
오빠가 와서 맥주를 사먹었다.
완전 배부른날 







 






2월 27일
받덛과 함께하는 라이딩
또 한번 타코야끼를 먹고
전부터 가보고 싶었던 데킬라즈에 갔다.
바텐더씨와 이야기도 하고 즐거운 하루를 보냈다.
아 그리고 레드락 맛있는데 머리가 아픔 흑흑








2월 28일
이번엔 받덛, 김다래끼와 함께 또 데킬라즈
이날 역시 레드락에게 어택을 당함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2.uf@1663C14C4F50D659318EB6.jpg%7Cwidth=%22640%22%20height=%2248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13.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2월 29일 
3.1절 전날이라고 파티가 있다해서 해피타임에 맞춰 데킬라즈에 갔다.
이젠 적응을 못하면 어쩌나 싶었는데, 바로적응함ㅋㅋㅋㅋㅋ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5.uf@1663C14C4F50D65A3301E5.jpg%7Cwidth="640"_##]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2.uf@1563C14C4F50D65A321947.jpg%7Cwidth=%22640%22%20height=%2248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14.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나랑 영어이름 똑같은 Catherine 
닉네임은 Cat이란다
서로 트윈스라고 시스터 하고 놀았다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2.uf@2063C14C4F50D6462DE0B0.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09.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3.uf@1263C14C4F50D64A2E8161.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10.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8.uf@1963C14C4F50D6522FFBE1.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11.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6.uf@1363C14C4F50D657304CA3.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12.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벌칙 걸려서 핫소스 원샷하는 Rojo
그 옆엔 잘생긴 과기원남 Andy
Andy 처음에 무서웠는데 유머러스했음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30.uf@1363C14C4F50D63E2C08E3.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2008.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웃는게 너무 해맑은 빵씨 (Brad)
이름이 잘 안들리니깐 빵이라고 ㅋㅋ 자기 빵이라고 해줌ㅋㅋㅋ 웃겼다

그리고 옆에 줄리아 ㅋㅋ
받덛이는 줄리아랑 완전 폭풍대화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7.uf@1863C14C4F50D63A2B52EA.jpg%7Cwidth=%22680%22%20height=%22507%22%20alt=%22%22%20filename=%22IMG_2007.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Dare게임 우리나라 쪽팔려게임이나 다름없는듯ㅋㅋ 



여튼 즐거운 근황 끝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씨가 좋으니까  (0) 2012.03.28
어제랑 오늘  (0) 2012.03.03
근 황  (0) 2012.03.02
글 쓰는 법 잃어버린 하루  (0) 2012.02.26
근황 공개  (1) 2012.02.26
후아 드디어!!  (0) 2012.02.01
Trackback 0 Comment 0

근황 공개









2월 18일
자전거 타고 홈플러스 가서 나쵸를 사왔다.
집에 와서 나쵸요리 해먹음
엄청많이 먹어서 살찐 기분






 






2월 20일
상구의 주도하에 팔큰, 고시생 냄새, 기밀사항 넷이서 전대후문에서 놀았다.
상구는 전혀 영창에 갈것처럼 보이지 않았음
뭔일인지 술이 잘받아서 저날 4명이서 소주 6병인가 마시고 팔큰, 냄새는 집에 갔지만
상구와 나는 맥주집에 가서 한잔 더 했다는 후문이. . .







 





2월 21
강신욱닷컴의 강시누기가 미국에서 돌아왔다.
시내에 새로생긴 미슐랭에서 먹을건 없었지만 먹고 선물로 받은 우주아이스크림
맛은 아마 마쉬멜로우맛 이라고 해둘 수도 있겠다.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7.uf@183DF84C4F49C4C20D7175.jpg%7Cwidth=%22598%22%20height=%22800%22%20alt=%22%22%20filename=%22IMG_1920.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2월 22일
아침으로 계란후라이를 해먹고
학교에 갔나 하여튼 솜삼탕언니를 만나서 치킨도 먹었다.
그리고 잇쩡 알바하는 빚은에 가서 케익도 얻어먹고 커피랑 먹고,
받덛이를 만나러 받덛이 알바하는 카페에 가서 싱나게 놀았다.
그러니깐 한마디로
솜삼탕-받덛-잇쩡 이렇게 세명이 내 친구라는 명목으로 처음 만나서 놀았던 날
광주공원 포장마차로 가서 닭발, 꼼장어, 소주를 먹었습니다.
자전거를 타고 집에 왔다.














2월 23일
거니쨩과 학교에 가는길에 페르난도를 만났다.
 







 






2월 24일
세미나가 취소되고 봉사활동을 제대로 할 수 있게 되었다.
책도 몇권 사고 받덛을 만났다.
똘똘이와 산책중인 받덛을 만나서 똘똘이를 쇼핑백에 넣었다.
내 자전거에 전조등을 달기 위해 맥가이버가 빙의되었다.
무사히 전조등을 달고 기념으로 타코야끼를 먹으러 갔다.
타코야끼에 맥주까지 곁들이고 루미큐브를 할 인원을 모집해봤지만 결국 다들 실패
그래도 김다래끼 다래와 연락이 되었다.
운암동까지 또 자전거를 타고 다래를 만나러 갔다.
카페에서 루미큐브를 했다.
지는 사람이 와플 사기 했는데 와플도 삼
슬펐다.
받덛이랑 동숲도했다.







[##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8.uf@186361504F49C7120D96F6.PNG%7Cwidth=%22640%22%20height=%22960%22%20alt=%22%22%20filename=%22IMG_1946.PNG%22%20filemime=%22image/jpeg%22%7C_##][##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7.uf@206361504F49C7130EBBFA.jpg%7Cwidth=%22680%22%20height=%22507%22%20alt=%22%22%20filename=%22IMG_1947.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_http://sosk.tistory.com/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uf@166361504F49C7180FE88F.jpg%7Cwidth=%22680%22%20height=%22910%22%20alt=%22%22%20filename=%22IMG_1948.jpg%22%20filemime=%22image/jpeg%22%7C_##]








2월 25일
엄마의 장바구니셔틀이 된 날.
무작정 대파를 산 엄마는 나에게 가지고 가서 다듬어놓으라는 심부름을 시켰다.
터덜터덜 머리도 안말랐는데 가지고 와서 대파를 다듬었다.
아. . .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근 황  (0) 2012.03.02
글 쓰는 법 잃어버린 하루  (0) 2012.02.26
근황 공개  (1) 2012.02.26
후아 드디어!!  (0) 2012.02.01
좋지않은 행동  (0) 2011.12.24
시험기간  (0) 2011.12.11
Trackback 0 Comment 1
  1. 잇졍 2012.02.26 16:4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재밋다 재밋다 재밋다!!!!!

    개도 귀엽다 개귀엽 개키우고싶다..
    나도 나중에 보여줘

FISH EYE2







아니 이게 대체 언제야?













훈이

 





 






대체 이게 언제적의 기밀사항













훈이2













응?













요기능 클럽?













또다시 훈이와













훈이3






 

 






또다시 훈이랑2













춤을 추나요













귀요미 히재오빠














정동진하마1
뒤에아저씨 빤쓰입으시면 안됩니다














정동진하마2














여행사진의 정석이라능






 







하마 받덛













하하하






 






기찻길






 







긔엽긔













농부는 지쳤다







 

 






얘도 지쳤다













읭?

 






 






읭??

'FISH EYE2' 카테고리의 다른 글

FISH EYE2  (2) 2011.11.22
FISH EYE2  (1) 2010.09.04
FISH EYE2  (2) 2010.08.11
Trackback 0 Comment 2
  1. o 2011.11.29 01:08 address edit & delete reply

    오 사진 잘나왔네 했는데ㅋㅋㅋㅋㅋㅋ
    마지막에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름다운가게 봉사, 금요일








기증들어온 콩콩이 타고 점프하는게 자랑
표정이 안습인건 안자랑
하늘을 나는것 같았던건 자랑
다리 얇고 길게 나온것도 자랑
근데 너무 얇게 나와서 조금 무서운건 안자랑
매니저님이 머리가 미친년같다고한것도 안자랑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작 그땐 싫어할거지만서도  (1) 2011.09.30
어제는 엄마의 생신  (0) 2011.09.25
아름다운가게 봉사, 금요일  (0) 2011.09.25
ㅋㅋ  (0) 2011.07.31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2011.07.24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0) 2011.07.16
Trackback 0 Comment 0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술이나 한잔 할까 하다가
위치를 정하는데 서림초등학교 셋이 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정말 서림초등학교로 왔다
모교에서 술을 마시다니 ㅋㅋㅋㅋㅋ
집에서 모기장, 비치타올, 스피커, 맥주, 목베개 하여튼 이것저것 다 캐리어에 쑤셔담고서 학교로 갔다.
후문에서 만난 혜딘이는 정말 엄마몸빼입고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일 정상이었던 지발이는 우리사이에서 오히려 이상한 애가되어버렸고 ㅋㅋ
처음엔 빨간옷을 입은 축구부애들이 낯설었지만 구석지로 자리를 잡고 쿨하게 모기장을 폈다













그리고 싄나는 노래를 틀고 싄나게 포토타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오 씐나
귀한자식 기밀사항













우리 너무 잘나왔음ㅋㅋㅋ
지발이랑













지발이 몰카실력













선글라스 끼는순간 언더로 가는 윤미래씨













With G













안녕하세요 허세기밀사항입니다.













안녕하세요 눈썹실종 우리집 귀한자식 기밀사항입니다.













소..손떨림 미안













파워 포토타임













원빈느님의 드라이피니쉬 좋아해요













상큼 지발







 







선글라스 삼매경












아기다리고 기다리던 파닭이 왔어요













주문은
서림초등학교 안이요














아 상세하게 말하자면
서림초등학교 텐트요












치킨을 먹고나니 어둠이 찾아왔어요
신나게 먹었더니 치킨사진은 없네요





 








후리한 혜딘











파티캣 지발





 







힌두교는 날 사레걸리게 만들어







 







혜디니의 파티레빗 선글라스





 







이건 변태토끼







 







G's Self Camera



안나 사진은 추후공개 하겠스빈다.
보너스는 캔노바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소감은 너무 재밌다
시간이 어떻게 가는지 모르겠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름다운가게 봉사, 금요일  (0) 2011.09.25
ㅋㅋ  (0) 2011.07.31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2011.07.24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0) 2011.07.16
실험실은 한적하다.  (1) 2011.07.11
시험기간중간에  (0) 2011.06.14
Trackback 0 Comment 5
  1. 안뇽+ 2011.07.25 23:09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이거 진짜 신나보인다. 내사랑 팡텐트

    • 기밀사항 2011.07.26 16:40 신고 address edit & delete

      짱재밌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중엔 토동산고고싱

  2. 2011.07.29 04:25 address edit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강신욱닷컴 2011.09.27 01:01 address edit & delete reply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서림초등학교 텐트 글씨체ㅋㅋㅋㅋㅋㅋ
    내가 써도 더 잘쓸듯

    그나저나 서림초 텐트요~ ㅋㅎ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우왕 지발이가 왔당.
그래서 오랜만에 보기로 했당. 한 1년만인가?
하여튼 그래서 구시청 후스에서 만났당.













안나도 오랜만임, 하이~













지발, 기밀사항













지발이 셀카찍었어효











안나도 셀카찍었어효






 

 







나는 도촬당했어효


1차로 후스에서 옆 테이블에 앉은 고딩같은 여자애들 6명이
씬나게 게임을 하고 노시느라 너무 시끄러워서 나왔다.
어디갈지 정하지도 않고 나왔다가
거품에 가기로 했당.
애들은 거품이 처음
근데 바퀴벌레를 발견하고 좀 당황스러웠지만 거품에서 조용하게 즐겼다.













사색에 잠겨있는 지발













기밀사항













셋이서 찍었어효

Po셔터질wer 로 인해 완전 연사





 







그리고 지발이는 술에 지치고
우린 분위기에 지쳐서 T2 Lounge Bar로 3차를 갔다.
무슨 한잔씩 마시고 자리를 옮겨 ㅋㅋㅋㅋㅋ





 







안주가 마시써효 지발





 







그렇게 또 한잔씩 마시면서 이야기를 하다가
곧 혜진이가 도착하기 때문에 먼저 클럽에 들어가 있기로 했다.


볼륨에서 놀고있는데 혜진이가 곧 온대서
마중을 나갔다.
혜진이도 완전 1년만이었다
할튼 클럽에서 신나게 놀아야 하는데, 사람도 별로없고 재미도 없어해서. . . . .
적당히 놀고 집에 가려고 엘리베이터가 도착한 순간
음악이 바뀌어서
지발이가 신이 나서 다시 놀다가 노래가 후져서 결국 4차를 가기로 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구시청에서 어디갈지 고민하다가 피쉬앤그릴에 갔다.













완전 웃긴건 지발이가 민증이야기 했을때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뒷자리 남자들이랑 무한도전 노래 율동까짘ㅋㅋㅋㅋㅋㅋ
6명이서 노래방온거 완전웃겼다 ㅋㅋㅋㅋ 혜진이랑같이 ㅋㅋㅋㅋㅋ







 







처음 시킨 안주로는 훈제삼겹살 아
정말 정말 삼겹살느님

 












 

이정도로 맛있어효. . .











혜디니랑













그리고 두번째 시킨 안주는 그닥. . .
그래서 그냥 먹다가 남겨두고 왔다.


그리고 그 92년생 남자애가 500cc잔 만드는거 ㅋㅋㅋㅋ
그거만 웃기고 집에 올때는
녹초 ㅋㅋㅋㅋ 혜진이랑 둘이 택시타고 인생이야기하면서 집에도착했다 ㅋㅋ
완전 오니깐 새벽5시
어머니 안녕하세요 저는 지금 나가려고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는 훼이크
하여튼 재밌는 하루였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ㅋㅋ  (0) 2011.07.31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2011.07.24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0) 2011.07.16
실험실은 한적하다.  (1) 2011.07.11
시험기간중간에  (0) 2011.06.14
뮤뮤  (0) 2011.06.03
Trackback 0 Comment 0

상구의 휴가 2 (With 상구, 냄새, 팔큰이)

목요일날 보기로 한 날인데,
못갈줄 알았는데
새벽에 택시를 타고 전대에 갔다.
팔큰이가 왔다길래 영상통화로 굴욕영상을 보여주고 갔다.
이럴줄 알았으면 그냥 바로 갈걸 그랬다.


가니깐 팔큰이도 있었다.
오랜만에 본 팔큰이는 더 예뻐진듯!













냄새와 팔큰이
너네 둘다 너무 샤방한것 같다. . . !













오랜만에 만난 팔큰이랑 찍은 사진


술 별로 안먹었다고 해놓고,
나 오기전에 막걸리를 두번이나 시켜먹었단다. . .
그래놓고 나 와서도 술 두번이나 시켜먹고 ㅋㅋㅋ
어디갈까 하다가 노래방에 갔다.













팔큰이는 노래 한곡도 채 안부르고 다음날 출근이라며 가버렸다
나쁜팔큰이 흥. . . !


그리고 결국 상구, 냄새, 나 셋이서 남았는데
애들도 피곤해서 넉다운ㅋㅋㅋㅋ
결국 나만 새벽까지 신나게 노래부르다가 애들이 자길래 깨워서 나왔다.
다음번엔 안주도 와서 다섯이서 만났으면 좋겠다.
나이가 먹으니깐 더 만나기 힘든것 같다.
오랜만에 보니깐 너무 좋았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험기간중간에  (0) 2011.06.14
뮤뮤  (0) 2011.06.03
상구의 휴가 2 (With 상구, 냄새, 팔큰이)  (0) 2011.05.29
희재오빠 집들이(With 하얀솜삼탕)  (1) 2011.05.28
상구의 휴가 (With 냄새)  (0) 2011.05.27
광주 야벼룩시장 With 진실  (3) 2011.05.02
Trackback 0 Comment 0

상구의 휴가 (With 냄새)



상구가 휴가를 나왔다고, 원래 안주까지 포함 넷이서 만나기로 했는데
안주는 시험기간이라서 못나오고 상구, 냄새, 나 셋이서만 만났다.
장소는 무등경기장 앞 포장마차













야호~ 우린 야외를 좋아하지













다음날에 줄넘기 시험이 있는 냄새는 줄넘기를 들고 운동복 차림으로 나왔다.
도전8등신 어플로 비율을 알아봤다.
나쁘지 않아













상구가 벌써 군인이라고 휴가까지 나오다니.
벌써 시간이 이렇게. . . .
완전 늙었다 우리 ㅠㅠ













냄새와 기밀사항













갈매기살과 막창을 먹었다.
숯불구이라서 연기가 많이 났지만, 맛은 굿!
비싸다고 생각했는데 구워줘서 편했다.






 







상구와 냄새
무슨이야기 하는거지 
보나마나 티격태격임













부쩍 살이 오른 냄새
그래도 인간미가 생겼다.
전엔 너무 말랐었어 흐엉엉













셋이서 찍은 사진













상구 완전 긔엽긔
내 자신에게도 배려란 없는거다













기밀사항

 

 


그리고 또 셋이서













무슨 사진을 이렇게 많이 찍었어 ㅋㅋㅋ
냄새꺼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은 완전 힘들어 보인다 ㅋㅋㅋ





 

 

 







그리고 2차로 효정이가 없는 세븐일레븐에서
맥주를 사서 마셨다.
근데 내 카드에 구멍남. . .
생각해보니 핸드폰요금을 생각않고 흥청망청 썼던 내 잘못 흑흑

 

 

그리고 목요일에 만나기로 하고 헤어졌다.

Trackback 0 Comment 0

강 시누긔와 함께한 쿤스트할레 BYO Party







광주 쿤스트할레에서 하는 BYO Party
BYO 의 뜻을 몰랐었는데
Bring Your Own
이라는 뜻으로
자기먹을꺼 가지고 오라는 파뤼였다.
강시누긔와 함께 가기로 했었기에 갔다.
가기전에, 롯데리아에 들려서 양념감자를 사고
다음날 나는 토익수업이 강시누긔는 차를 가지고 왔으므로
맥주대신 웰치스를 마셨다.


들어가니 사람이 정말
북적북적 바글바글 정말정말 많았다.
근데 다들 적응은 하지 못하고 뜬구름위에 앉아있는듯이 어슬렁대고 있었다.


하여튼 강시누긔와 나의 목적은
열심히 춤을 추는것이기에
자리를 잡고 춤을 추었다.













근데 강시누긔 너무 열심히 추어서 지친사진


투척


중간중간 예거마이스터 샷도 한잔씩 나눠주었다.
너무 많이줘서 부담될정도로 ㅋㅋㅋ


그리고 구석데기에서 아주작은 의자를 발견해서 찍은 설정샷













난 누구. . .
여긴 어디. . .?













그리고 12시에 맞춰서 파티는 끝이 났다.
뭔가 허무했지만
그래도 깔끔하고 재미있게 놀았던 날이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구의 휴가 (With 냄새)  (0) 2011.05.27
광주 야벼룩시장 With 진실  (3) 2011.05.02
강 시누긔와 함께한 쿤스트할레 BYO Party  (2) 2011.04.28
  (0) 2011.04.23
노트북을 고쳤다.  (0) 2011.04.16
날씨 좋은 날  (2) 2011.04.10
Trackback 0 Comment 2
  1. 솜삼탕 2011.04.29 07:26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아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 콩콩 개웃기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해피뚱2 2011.05.13 19:58 address edit & delete reply

    멋찌다멋찌다

일산 킨텍스 모터쇼



모터쇼에 처음 가봤다.













다른 학교 애들은 한솥 먹을때
우린 아웃백 도시락 이야홀 !


가는게 너무 힘들었지만 생각보다 재미있었다.













신기한 차들도 많았고 퍼포먼스들도 재밌었다.
특히 놀랬던건 레이싱걸들만 있는줄 알았는데 남자모델들도 있었다는거,
그래서 사진도 찍었다 ㅋㅋㅋㅋ













아우디 모델













서인국 + 유아인 같다


솜삼탕언니한테는 V자도 해줬는데
좀 웃겼다 포즈가 ㅋㅋ













벤츠













그리고  BMWMINI 모델
꼭 선글라스 낀 김지석 느낌이다













센스있게 V자도 해주심













그리고 스바루에서 아이패드2를 발견해서
Tap Sonic 게임을 설치하고 놀았다.







 

 





그리고 다시 MINI로 갔다.












남자모델들과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이거 잇쩡 보여줬더니
포토샵 배워서 자기사진으로 바꿀꺼라던.....기집애






 







그리고 대형차에는 커플모델들이 있었다.

 

 




 







아 이분은 슬프게도 혼자였네

그래도 정말 기럭지가 후덜덜이다





 







그리고 금호타이어에서 하던 퍼포먼스
투명의자에 앉아있는 모션을 취해주었는데
이 전에 했던 백인 언니가 훨씬 자연스러웠다.

 












그리고 또 4시간동안 차를 타고 학교로 돌아와서
잇쩡을 만나서 마당쇠에서 닭볶음탕을 먹고 집에 돌아왔다.


안구가 정화되는 하루였다.
야호 !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트북을 고쳤다.  (0) 2011.04.16
날씨 좋은 날  (2) 2011.04.10
일산 킨텍스 모터쇼  (3) 2011.04.09
야구경기 관람하며 돼지껍데기 먹기 ( in 받덛하우스 With 받덛, 다래 )  (0) 2011.04.09
만우절에 잇쩡이랑  (1) 2011.04.03
이런  (1) 2011.04.02
Trackback 0 Comment 3
  1. 잇쩡 2011.04.09 01:19 address edit & delete reply

    여러분
    슬기 오늘 밥 2그릇 먹음요

  2. 해피뚱2 2011.04.14 23:16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닭볶음탕과 아웃백도시락이 참 맛있어보이는군요

  3. 해피뚱2 2011.04.14 23:17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저 외쿡인 내스타일이야.............멋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