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밀사항

728x90

이거는 꼭 올려야징..!
기여워잉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너무 귀여워서  (0) 2021.01.18
오비닐 근황  (0) 2020.12.06
오비닐 근황  (0) 2020.11.27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Comment +0

728x90

메리크리스마스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너무 귀여워서  (0) 2021.01.18
오비닐 근황  (0) 2020.12.06
오비닐 근황  (0) 2020.11.27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Comment +0

728x90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너무 귀여워서  (0) 2021.01.18
오비닐 근황  (0) 2020.12.06
오비닐 근황  (0) 2020.11.27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Comment +0

728x90

회사가 시골에 있기 때문에
근처에는 고양이들이 많다. 
지금 내가 키우는 비닐이도 야생에서 살던 고양이인데
어미를 잃고 우는걸 데려와 키우게 된 것이다. 

한마리만 책임질 수 있기 때문에
회사 고양이들에게는 비닐이의 사료를 조금 나눠주는 정도만이 내가 할 수 있는 일이다. 

 



비닐이를 닮은 ‘봉지’
비닐이 닮아서 비닐+봉지 로 이름을 지어줬다
쟤는 불러도 모름..ㅋㅋ


그리고 삼색이 어미냥이와
흰색에 고등어 점박이 아기냥이가 있는데
얘네는 가~끔 온다


마지막으로
올블랙 노묘. 내가 입사하고 얼마 후부터 보이던 고양이인데
이 동네 서열 1위이지 싶다..
왜냐면 다른애들 다 뚜드려패고
사료주는 나한테도 밥 맛있는걸 안주면
나 또한 뚜드려패기때문.. 사실 얘는 좀 무섭다.

수명도 길다.

아마 이 동네 고양이들의 반 정도의 조상이지 싶다.

728x90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 11/4 제주여행1  (0) 2020.11.10
20’ 10/31-11/1  (0) 2020.11.02
회사의 짬냥이  (0) 2020.10.27
2020. 10. 24  (0) 2020.10.27
근황  (0) 2020.10.12
어제  (0) 2020.06.24

Comment +0

오비닐

묘생일기(오비닐)2020. 10. 27. 13:40
728x90

비닐이를 본가에 데려갈때면
차 안에서 사용할 화장실도 필요하고
이동케이지도 필요하다.
근데 비닐이는 케이지에 들어가는걸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이렇게
다이소에서 구매한 빨래바구니를 이용한다.

화장실 모래 위에 있는걸 좋아하지 않지만
잠시뿐이니 니가 참아야지.

비닐이 전용 이동식화장실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근황  (0) 2020.12.06
오비닐 근황  (0) 2020.11.27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어제 샤워를 하는데  (0) 2020.05.07

Comment +0

728x90

728x90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아 그는 갔습니다  (0) 2020.06.02
주말에  (0) 2020.05.25
정말 웃겨  (0) 2020.05.19
오늘은 카페에서  (0) 2020.05.13
요즘 반찬 만들기  (0) 2020.05.13
정말 웃겨  (0) 2020.05.09

Comment +0

728x90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근황  (0) 2020.11.27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어제 샤워를 하는데  (0) 2020.05.07
잘잔다. 새로 시작한 게임  (0) 2020.04.14

Comment +0

728x90

저 방석에서 옴짝달싹을 안한다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비닐  (0) 2020.10.27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어제 샤워를 하는데  (0) 2020.05.07
잘잔다. 새로 시작한 게임  (0) 2020.04.14
우리집 애기  (0) 2020.04.02

Comment +0

728x90

이상한 시선이 느껴져서 뒤돌아봤는데 이상태


샤워하다가 기절초풍
왜저럴까 진짜

다시 봐도 너무 무서움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어제 샤워를 하는데  (0) 2020.05.07
잘잔다. 새로 시작한 게임  (0) 2020.04.14
우리집 애기  (0) 2020.04.02
찐따 산책  (0) 2020.03.09

Comment +0

728x90

귀여워 이제 베개 베고 잔다!

아이디 뭐로 할지 몰라서
아무거나 했는데
떠오른게 만덕이엄마
남자캐릭은 만덕이아빠
다른 캐릭터들 이름도
만덕이삼촌
만덕이이모
만덕이고모 등등 할 예정..

728x90

'묘생일기(오비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는모습 모음  (0) 2020.05.15
요즘 오비닐  (0) 2020.05.13
어제 샤워를 하는데  (0) 2020.05.07
잘잔다. 새로 시작한 게임  (0) 2020.04.14
우리집 애기  (0) 2020.04.02
찐따 산책  (0) 2020.03.09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