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하마랑, 받덛을 만났다
받덛 만난거는 오랜만이 아닌데,
하마만난거는 오랜만이었당.
근데 이것들이 돈도없으믄서 튀김시켜먹고는. . . .
슈 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오랜만에 봐서 좋았다.
받덛은 남자친구가 많이 필요해 보였고
하마는 어린이들에 대한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니어 보였다.
아 + 음대녀인증


얼른 나별스도 만나고싶고~그렇다.


하루하루가 요즘 즐겁다.
이게 계속 지속되어야 할텐데,
그래도 요즘엔 변덕오슬기가 없는것 같아서 내가 봐도 참 좋다.
다음달에는 시계도 사고, 장화도사야지~
M군이랑 시계랑 장화도 맞추고 싶지만 훗.
이건 그냥 슬며시 접어둬야 할 것 같다.
그래도 좋아용~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붕어  (3) 2010.06.10
머리짤랏음  (1) 2010.06.04
오랜만에  (3) 2010.05.25
잇쩡과 등산을 갔습니다.  (2) 2010.05.17
내 사랑  (2) 2010.05.12
에잇  (0) 2010.05.10
Trackback 0 Comment 3
  1. 2010.05.26 00:26 address edit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나알제? 2010.05.27 01:43 address edit & delete reply

    ㅋㅋㅋ아주 좋아죽네??ㅋㅋㅋ
    덕이좀 잘챙겨줘 ㅋㅋㅋㅋㅋ
    외로워보임ㅋㅋㅋ

    • 기밀사항 2010.05.27 16:49 신고 address edit & delete

      ㅋㅋㅋㅋ 그래야것다.
      덕이랑 다이어트 바짝해서
      좋은남자 만나야겟고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