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가 걱정되는 하루 하루

요즘엔 미래를 걱정하며 하루를 보낸다.

물론 일이 많아서, 이 직장을 계속 다녀야 하는 생각을 하며 말이다.

청년실업이 날로 치솟고 있지만

난 일을 그만두고 싶다.

 

급여는 정해져있지만, 일은 그 이상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무작정 직장을 옮기기에는 또 얼마 되지도 않는 내 경력이 날아가버리겠지.

면접볼때도, 전 직장들 경력이 짧네요?

라는 질문도 받겠지.

 

그렇다고 여기서 3년을 버티기엔 힘들것 같다.

어째서 이렇게 된거야..

 

 

 

내일이면 출근이다.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도 일상.  (0) 2015.06.02
오늘도 하루가 잘 갔다.  (0) 2015.06.01
미래가 걱정되는 하루 하루  (0) 2015.05.31
어쨌거나 시작됐고 끝났고.  (0) 2015.05.08
출근은 싫어  (2) 2014.12.23
이상하게 가슴이 아려오는 밤  (0) 2014.08.16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