ㅋㅋ

이젠 랜덤채팅도
네이트온도
핸드폰도
TV도
컴퓨터도
책상위의 연필도 


모든게 날 술마시라고 하네
오늘은 즐거워서 마시는거 말고
괴로워서 마시는거 

괴로워서 마시는 술 오랜만이다.
핸드폰아 울려라
내가 취하기전에 

'말도안되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제는 엄마의 생신  (0) 2011.09.25
아름다운가게 봉사, 금요일  (0) 2011.09.25
ㅋㅋ  (0) 2011.07.31
서림모기장파티 (With 혜딘, 지발, 안나)  (5) 2011.07.24
2011.07.06 (안나, 지발, 혜진)  (0) 2011.07.16
실험실은 한적하다.  (1) 2011.07.11
Trackback 0 Comment 0